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블로그 이미지
사랑이 아니면 인생은 아무것도 아니야
낭만_커피

Notice

Recent Comment

Archive

calendar
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 
  • 691,460total
  • 27today
  • 22yesterday

'닥터 몽고메리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09.06.15 사랑해요, 그.레.이! 우유빛깔, 닥.터.몽!

달갑지 않던 주말의 끝물, 일요일 밤.

그러나 지난 4월26일부터 그 시간은 일주일 중 가장 기다리는 시간이다.

매주 일요일 11시30분. 

내 모든 신경세포는 TV(KBS2)로 향하고, 손발이 오그라들면서,
눈에선 훅~하고 불꽃이 튄다.


'그레이 아나토미(Grey's Anatomy)'시즌5가 방영되는 시간이다. 꺄오~ 
아주 좋아 듁어듁어. 훅~


그레이 아나토미 만으로도 좋은데,

어제 방영분에서는 집안을 눈물바다로 만들 뻔 했다.  

내 여신, 닥터 애디슨 몽고메리(케이트 월쉬)의 깜짝 등장.
그야말로 깜짝쇼. 쑈쑈쑈!
완전 무방비 상태에서 당한 나는, 그야말로 그로기.


그렇다. 나, 감동먹었다.
닥몽(닥터 몽고메리)을 다시 그레이에서 보게 될 줄이야.


단발로 스탈 바꾼 그녀, 꺄아아아~ 완전 더 예뻐. 날, 아주 미치게 만들어.

그야말로 관습화되고 전형화된 미인 스탈은 아닌 그녀.
빨강 머리에, 매서운 눈, 각진 턱, 사나운 눈썹을 갖췄지.


그럼에도 불구하고,
그녀는 카메라 앞에 있는 것만으로 충분해.

그 포스와 카리스마, 무엇보다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매력!
심지어 귀엽기까지. 정말 아름다운 녀자.

오, 나의 여신님.
나, 지상파에서 방영하지 않는 미드는 찾아보지 않지만,
<프라이빗 프랙티스(Private Practice)>도 찾아볼까봐.
당신이 나의 팜므파탈이었으면 좋겠으~
하악하악. 좋은 걸 어떡해ㅠ.ㅠ


당신, 하루 지난 오늘까지도 내 마음을 흔들어 놓고 있잖아. 흑.

일요일까지 기다리는 시간이 설레.
오, 나의 그레이 아나토미.
오, 나의 닥몽. 당신을 언제 또 볼 수 있을까...


당신을 아는, 그리고 좋아하는 사람들만을 위한 커피레시피,
준비하겠어.
'닥몽'(!)

posted by 낭만_밤9시의커피 낭만_커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