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블로그 이미지
사랑이 아니면 인생은 아무것도 아니야
낭만_커피

Notice

Recent Comment

Archive

calendar

    1 2 3 4 5
6 7 8 9 10 11 12
13 14 15 16 17 18 19
20 21 22 23 24 25 26
27 28 29 30 31    
  • 686,693total
  • 2today
  • 18yesterday

안녕, 나 소운.
두 번째 플랜카드가 떡하니, 걸렸어.
감성노화를 막는 한 가지 방법, Soul 36.6 이라고 박박 우겼지! ^^;
 


모델로 나온 동티모르 사메마을의 저 소녀,
한 땀 한 땀 빚어낸 커피와 푸드로 꼬옥 유학(!)을 보내겠다는 다짐을 했어.

그건 아마, 지금 내가 가진 꿈일 거야.

더 빠르고 더 높고 더 많은 것이 아닌,
인생의 어떤 시기를 누군가가 지켜준다는 것.
그건 말로는 표현 못할 선물이잖아. 그걸 주고 싶어.

그렇게 될 수만 있다면,
그건 또한 나에게도 선물이 될 터.

서로에게 선물이 된다는 것,
그것보다 더 좋은 게 있을까.

부디 바란다. 지킬 수 있었으면 좋겠다.
어제보다 오늘 더 마음을 비울 수 있게 되길.

그래, 꽃 피는 봄이 오면, 오시라. 
(시커먼?) 마음으로 내린 더치 커피 한 잔 드리리다. ^.~

'My Own Coffeestory > 나는, 프로코프(366 Diary)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Soul은 촬영 중~  (0) 2011.02.25
하루에 한 번은  (0) 2011.02.24
서로에게 선물이 된다는 것  (0) 2011.02.24
꽃 봄 쏜다!  (0) 2011.02.24
사소한 틈으로 바라본 soul 36.6  (0) 2011.02.16
꽃 피는 봄을 기다리는 마음  (0) 2011.02.16
posted by 낭만_밤9시의커피 낭만_커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