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블로그 이미지
사랑이 아니면 인생은 아무것도 아니야
낭만_커피

Notice

Recent Comment

Archive

calendar
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     
  • 682,582total
  • 40today
  • 210yesterday
요즘 마음 깊은 곳에서 시큰하게 느끼는 것이지만,
책이 있어서 정말 다행이야.

몸과 마음으로 체감하고 있지.
특히나 백수에게 가장 좋은 친구이자 조력자이며, 나침반과 같은 것이, 책.

그렇게 책은 버티고 견딜 수 있는 씨앗을 심어줬단다.
돈이 아닌 다른 종류의 풍요로움을 맛보게 해주는 존재이며,
비금전적인 풍요함을 맛보면,
관계망이 바뀌면서 주변을 둘러싼 세상의 또 다른 아름다움과 마주치게 되더라.
또 어쩌면 창의성을 발휘하게 될 공간을 넓히게 될 지도 모르고.

오늘, 특별히 고마움을 전해, 책!
니 생일, 책의 날(세계 책과 저작권의 날)이잖아.^^

또한 이야기의 대가들, 셰익스피어와 세르반테스의 393주기(1616년).
그들이 있었기에 가능한 날들.
무슨 소리냐고?
2008/04/23 - 너에겐 장미를, 나에겐 책을...

그리고 지금,
장미만큼 아름다우면서도, 그보다 더 진한 향기를 지닌 너에게 권하고 싶은 이 책.
숲에서 건지는 희망과 소망, 그리고 나



물론, 장미는 너다.
너와 내가 외롭지 않게 살아가는 방법.
밤 9시가 넘으면 1000원으로 내려가는 장미 한송이.

책과 장미를 품은 너와 함께 마시고 싶은 4월23일, 오늘의 커피.
꽃향기(Floral)를 품은 에티오피아 시다모.
향이 강하고 산미가 두드러진.

너는 그렇게 내게 향기다...^.^


posted by 낭만_밤9시의커피 낭만_커피